노란얼룩말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 하루 몇번이 좋을까 본문

건강한얼룩말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 하루 몇번이 좋을까

탈리타쿰 2016.09.27 22:37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

하루 몇번이 좋을까?





개인적으로 자주 화장실을 가고 있습니다. 소변을 자주 보는 것이죠ㅠ

그렇다보니 궁금한게 과연 하루에 몇번 소변을 보는게 건강에 이상이 없는 걸까?



여러분은 하루에 몇 번 화장실에 가는가?


화장실 가는 횟수로 자신의 건강을 알아볼 수 있습니다. 물론 화장실 가는 횟수가 반드시 소변을 보는 횟수는 아닐 수 있죠.




물을 자주 마시거나 음료를 자주 마시는 습관도 또 비타민이나 영양제를 복용하는 분들도 소변을 자주 보게됩니다. 배뇨 습관은 체중과 물 마시는 습관, 연령 등에 따라 달라지기 때문입니다.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은 보통 배뇨 횟수와 시간, 자신의 몸 상태를 말해 주기도 합니다. 그럼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 하루에 몇번 소변을 보는 것이 좋을까요?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

 하루 4~7회는 정상 


하루 평균 4~7회 소변을 보는 것은 지극히 정상적인 배뇨 현상입니다.




 

하지만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 때문에 그보다 소변을 본다고 하더라도 횟수가 많다고 무작정 당황할 필요는 없습니다.


소변을 보는 횟수는 커피나 물, 알코올 등 수분을 섭취하는 양에 따라 달라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제 경우도 커피를 자주 마시는 것때문에 화장실을 자주 가기도 합니다.


이상하게도 커피를 줄이면 덜 가게 되더군요. 하지만 그런 경우가 아님에도 하루 평균 11회 이상 소변을 본다면 방광의 이상 신호일 수 있습니다.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

 소변을 참을 수 없다면 주의 



소변이 자주 마렵거나 참을 수 없다면 조심하는게 좋은데요. 이는 방광에 이상이 있을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과민성 방광으로 불리는 이 증상은 갑작스럽게 강한 요의를 느껴 소변이 마렵거나 참을 수 없는 증상을 말합니다.


특히 잠을 자는 도중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이 있다면... 배뇨하는 습관이 생겼다면 이 증상을 의심해 봐야 합니다.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 중 과민성 방광염은 생명을 위협하는 질병은 아니지만, 삶의 질을 떨어뜨려 정상적인 사회생활에 지장을할 수 없게 합니다.


때문에 장거리 여행에 부담을 느끼게 되고 수면 부족, 업무 능력 저하 등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이 깊어지면 우울증이나 대인관계 기피 등 정신적 고통에 시달릴 수 있으므로 의사와 상의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하지만 반대로 필요 이상으로 방광이 수축해 배뇨 장애를 겪는 경우가 많은데, 이 경우 더 자주 소변을 보는 것이 좋습니다.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

 달콤한 냄새가 나면 당뇨병 징후 



변에서 달콤한 냄새가 나면 당뇨병 징후를 의심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정상적인 소변의 색은 황색입니다.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은 자신의 습관이 영향을 끼치는 경우가 많으며 소변을 볼때 색을 통해 건강을 체크해 볼수도 있습니다.


먹은 음식이 오줌의 색을 바꿀 수 있기 때문입다. 예를들어 빈혈 예방에 효능이 있는 비트주스를 먹으면 소변 색이 붉게 변합니다.


또한 비타민 음료를 먹어도 소변의 색이 노랗게 바뀌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런 경우가 아닌데 색깔이 바뀌었다면 의사와 상담해보는 것이 좋습니다.


소변 자주 마려운 증상 궁금증이 풀리셨나요?



0 Comments
댓글쓰기 폼